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열린의회! 듣는의정! 뛰는의원!

예천군의회

군민과 소통하고 군민에게 신뢰받는 의회
책임의정을 구현하는 예천군의회가 되겠습니다

보도자료

홈으로 의정활동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각 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내용, 첨부파일로 구분됩니다.
예천군의회,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중단 촉구 성명서 발표
작성자 의회사무과 작성일 2021-03-15 조회수 177

예천군의회(의장 김은수)는 15일 특별위원회실에서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중단 촉구 성명서를 발표했다.

 

예천군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코로나19의 국난 극복 위기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경북도지사와 대구시장이 대구·경북 행정통합을 추진함으로써 막대한 행정력 손실과 소모적인 논쟁을 유발하고 시도민의 대립과 반목을 야기하고 있는 것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하고 즉각 중단 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특히 “주민들과의 단 한마디의 사전 협의와 상의 없이 두 단체장의 독단적 결정으로 시작된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은 허황된 논리와 짜맞추기 식으로 진행되고 있는 탁상공론의 전형”이라며 강도 높게 비판했다.

 

이어 “행정통합을 통해 대구와 경북이 합쳐지게 되면 상대적으로 나은 환경과 인프라가 갖춰진 대구로의 쏠림현상이 발생하게 될 것이고 인구감소와 지방소멸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의 불균형 심화와 북부권 중소도시의 쇠락을 더욱 가속 시킬 것이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대구·경북 행정통합에 대한 논의는 자치분권시대의 이념과 역행하는 처사이자, 국토 균형발전과도 상반되는 정책이며 경북 북부권 발전을 저해하고 지역 주민들의 생존을 위협하는 요소가 될 것”이라고 문제점을 지적하고“실효성 없는 허황된 논리와 오류, 시대착오적 발상으로 점철된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을 즉각 중단하고 코로나19 극복과 도청 신도시 건설 등 각자 당면한 문제 해결에 행정력을 집중해 줄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한편, 예천군의회는 16일 오전 8시부터 도청 서문에서 대구·경북 행정통합 반대집회를 개최하고 향후 원포인트 임시회를 통해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중단 촉구 건의문을 채택하는 등 행정통합 반대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예정이다.

(별송사진 : 관련장면)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예천군의회,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중단 강력 촉구 집회
이전글 김은수 예천군의회 의장, 플라스틱 줄이기 실천 캠페인『고고 챌린지』 동참


예천군의회 의원프로필

홍길동

학력사항 및 경력사항

<학력사항>
<경력사항>
x close